한미경제협의회 서브페이지 메인 사진

경제·통상 정보

U.S. Economy & Trade Info

경제·통상 정보

한·미 유관기관

경제 및 통상 정보를 게시하기 위한 게시판입니다.

글번호 2645
제목 Brookings: 코로나19發 경기침체 V자 회복을 위한 중국에 대한 권고
등록일 20/09/11
조회수 22
파일 #1 워싱턴통상정보602호_Brookings_코로나19發 경기침체 V자 회복을 위한 중국에 대한 권고.pdf

Brookings: 코로나19發 경기침체 V자 회복을 위한 중국에 대한 권고

 

 

□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코로나19發 경기침체를 먼저 경험한 중국은 경기회복 역시 빠르게 진행

 

o '20.1분기  -6.7%* 성장을 기록한 중국은 지난 4월부터 회복세**를 보임

    * 동 수치는 中매체 Yicai Global 조사 결과이며, 중국 정부의 공식 발표는 -6.8%

      ** 중국의 GDP 성장률 추이: -4.4%(4월), 0.6%(5월), 1.4%(6월)

 

 

□ 국제기구인 IMF 역시 지난 6월 중국의 경제성장률을 '20년 1%, '21년 8.2%로 전망

 

o IMF 보고서에 의하면 중국 경제는 ① (상반기) 코로나19發 경기침체* 및 ② (하반기) 산업별 불균등**회복으로 저성장이 예상되나, 여타 다른 국가와 비교하면 상당히 긍정적인 상황임

    * 금년 상반기 중국의 GDP는 1.6% 축소

   ** 지난 3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(Purchasing Manager Index: PMI)가 상승함에 따라 제조업 회복이 예상되었으나 5~6월 중 제조업 수출이 난항을 겪음. 반면 지난 6월 제조업 구매자관리지수(PMI)는 50.9에 그친 반면 非제조업은 54.4를 기록

  - 상기 IMF 전망치가 현실화될 경우 중국경제는 코로나19 이전 대비 10% 성장하는 반면 미국 경제는 4% 축소될 전망

    * IMF는 동 보고서에서 미국 경제성장률을 '20년 -8%, '21년 4.5%로 잡음

 

 

□ 실제로 많은 지표에서 중국의 경기 회복 움직임이 확인되고 있음

 

o 중국 100개 도시의 교통혼잡지수(Transportation Congestion Index: TCI)는 춘절 이후 4주간 지속 하락하여 지난 2월에는 전년 대비 -21%를 기록하였으나, 지난 3월 중국의 경기 회복기 진입 이후 전년비 -11%까지 회복함

 

o 중국 연안 주(coastal provinces)에 소재한 5개 에너지 기업의 2월 석탄 소비량은 코로나19 이전대비 1/3 수준이었으나, 3월 말에는 2/3 수준으로 반등

 

 

□ 다만, 중국의 경기회복이 V자 반등인지에 대해서는 회의적인 전망이 대두

 

o 코로나19發 경기침체 회복에 있어서 중국은 세계 주요 경제국들을 선도하고 있으나, 중국의 現 경기침체 회복은 다음 이유로 V자를 기대하기 어려움

  ① (높은 수출 의존도) 중국은 세계 경기침체 장기화 및 미국과의 무역갈등으로 수출을 통한 수혜를 과거 만큼 기대하기 어려움

  ② (막대한 금융 부채) 막대한 규모로 불어난 금융 부채로 인해, 투자에 따른 경제적 효과가 과거 대비 약화

  ③ (취약한 사회안전망) 코로나19 재확산 관련 불확실성은 백신 개발 이후에도 이어져 개인소비 위축이 지속될 전망

 

 

□ 다만, 중국은 V자 경기회복 방해 요인(① 높은 수출 의존도, ② 막대한 금융 부채, ③ 취약한 사회안전망을 다음과 같이 개혁의 기회로 반전시킬 수 있음

 

 ① (무역협정 확대) 미국과의 갈등이 더욱 깊어져도 중국은 RCEP을 비롯한 새로운 무역협정 체결을 통해 세계 경제에 통합될 수 있음

  - 특히 중국의 CPTPP 참여는 중국의 아시아·태평양 공급망 중심에 자리 잡는데 일조할 것

 ② (신용공급 조절) 중국 금융 시스템 내 리스크를 관리하기 위해서는 과거보다 느린 신용공급을 통해 중국 경제의 투자 의존도를 낮춰야 함

  - 금융시장 내 개방성 및 경쟁을 확대하여 효율적인 자본 배분(allocation of capital)을 도모해야 함

 ③ (사회복지 사업 확대) 개인소비 감소로 특정 서비스(의료보건 및 교육 등)의 위축이 예상되나, 이는 정부의 복지사업 확대의 계기가 될 수 있음

  - 고령화로 인해 감소 중인 노동인구 유지를 위해서는 젊은 노인(young-olds, 65-85세) 대상 의료보건 서비스 제공 확대가 필요

  - 또한 중국 내 미래 노동인구의 약 절반은 농촌지역에서 교육을 받게 되므로 농촌지역 내 교육 서비스를 확충하여 경제성장 둔화를 방지해야 함